About us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탄생한 델레스트(DELL’EST)는

                                 이탈리아어로 ‘Of East’, ‘From East’(동양에서 온)을 뜻하여 

                    Zegna(제냐), Valentino(발렌티노)에서 패턴 디자이너 출신인 디자이너 sung kim이

                                             2007년도에 밀라노에서 런칭한 브랜드다.


                                 디자이너의 탄탄한 패턴 실력과 이탈리아의 장인 정신을 베이스로 

                               매 시즌 밀라노, 파리 패션위크를 중심으로 컬렉션을 소개하고 있으며, 

                               이탈리아, 미국, 프랑스, 일본, 홍콩 등 전세계 12여 개국에 진출했다. 


                             이탈리아 보그(VOGUE) 매거진의 "주목할만한 디자이너" 칼럼에 소개됬고, 

                                         개성있는 유럽의 패션피플을 매혹시키며 성장해왔다.


                 현재 밀라노 명품 편집샵 안나 라바졸리 (Anna Ravazzoli _ www.annaravazzoli.eu)와 

                               토스카나, 나폴리 등 30여개 이탈리아 명품 편집샵에 입점되어 있다. 



                                         기계공학도 출신의 디자이너 김성범의 델레스트는 

                                           원색을 자연스럽게 소화하는 이탈리안 스타일과 

                                     볼트, 철강, 빔, 조인트 등 건축물의 디테일에서 영감을 받아 

                                        고급스러우면서도 절제된 에로티즈모 무드를 추구한다.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소재에

                                     패턴을 자르고 가죽을 마름질하는데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디자이너의 열정이 더해져 섬세하면서도 고급스러운

                                                      하이엔드 스타일을 추구한다.


                                                     귀엽다기보다는 도발적인 여성.

                                              자만심이나 허세가 아닌 자기만의 컬러를

                                      표현할 줄 아는 자신감 넘치는 여성을 뮤즈로 생각 하며


                                        다양한 소재의 가죽, 지퍼와 같은 메탈 하드웨어 등

                                           볼드한 느낌을 갖고 있는 재료들을 사용 하여

                                      강렬한 록큰롤 무드와 섬세한 페티시의 감성을 표현한다.



Contact Us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